[애니] 테일즈 오브 제스티리아 더 크로스 - 1,2기 완결 감상 후기 취미Talk


제스티리아 애니 1,2기 완결까지 감상 완료했습니다. 

일단 빠르게 평점부터 내려보면, ★☆ (2/5)

아...뭔가 괜히 봤다 싶은 애니였다(...)








그래도 말이죠? 1기는 꽤나 재미있게 봤단 말입니다?

원작게임과 다른점도 찾아보고 벨벳의 단편도 재미있었고, 무엇보다 작화가 아주 뛰어났단 말이죠.

하지만 1기 마지막부터 전쟁이야기가 섞이면서 지루해지더니

시드의 키라 보살님마냥 불살을 외치며 "이런 싸움, 모 야메룽다아아아아~~" 하는 모습이 가관이었습니다.

2기 중반까지도 전쟁이야기가 이어지더군요. 지루해서 중도하차할 뻔 했던 걸 겨우 정신줄 부여잡고 엔딩까지 봤습니다.













오히려 제스티리아를 보는데 베르세리아가 더 궁금해지는 마법.

제스티리아는 똥이었으니 베르세리아로 힐링을 해야하나...













이 여우요괴도...1기 극초반 나오고 잠잠하다가 2기 후반에 갑툭튀 하더니,


"나도 좋은 일 한 번은 하고 싶단 말이다~~~!!"


...를 외치더니 스레이들을 위해 드래곤 무리에게 카미카제 어택을 하고 산화합니다.(...)

아니...너 대체 뭐가 하고 싶었던거냐;;; 개뜬금포네;;;













그래도 디젤이 죽는 장면은 꽤나 멋있었습니다. 확실히 캐릭터 하나만큼은 역대급인데...스토리가;;














라스트 보스인 재화읜 현주. 이 녀석도 좀 카리스마가 부족했던 느낌.

완전한 악처럼 보이더니 나중엔 양심운운 하는 소리를 스레이에게 듣는 걸 보니 하아...














땅,불,바람,물,마음. 다섯 가지 힘을 하나로 모으면~~

4인 합체 카무이로 클라이맥스!!














이것은...사이버스타의 코스모노바!!

필살기 연출도 슈로대스럽네요. 그래도 멋진 연출이었습니다.

















그리고 스레이는 재화의 현주와 함께 심연 속으로.

이렇게 스레이의 희생으로 재액은 봉인이 되었습니다.

...만,


















...에필로그에서 갑툭튀 살아나온 스레이.

이렇게 애니는 끝을 맺었습니다.(...)














....모바게 테일즈 오브 더 레이즈에서 애정버프 좀 받아보려고 시청한 제스티리아 애니였는데...

솔직히 테일즈 희대의 똥겜이라길래 어느정도인가 했었는데 애니로 순화된게 이정도라니;;

원작 게임은 어느정도일지 상상이 갑니다. 

제스티리아에 흥미를 붙여볼까 해서 시청했던 애니가 오히려 흥미를 떨어지게 만들 줄이야...

하지만 주연 캐릭터들도 이쁘고 캐릭성도 좋아서 피규어력만큼은 좋은 제스티리아였네요.




덧글

  • 운명의검 2019/02/17 21:14 #

    원작해본사람은 애니가 명작으로보입니다
  • 썬바라기 2019/02/18 15:06 #

    역시나...진짜 애니가 이정도인데 게임은 어떨지 상상만 해도 무섭습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1164
1571
9645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