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그오][일그오] 2019여름 라스베가스 어전시합 - 스토리요약(완결) Fate/Grand Order


라스베가스 어전시합 스토리요약 포스팅도 드디어 마지막 편!

라스베가스 사태의 진정한 흑막이란? +에필로그까지 스압주의로 한번에 갑니다!!




멀린 : 때로는, 당신들을 이끌어주는 수수께끼의 오빠씨.

때로는, 카지노 카멜롯의 지배인 대리.    

                하지만 그 정체는! 바로 나, 꽃의 마술사 멀린이었던 거다! 


아닛...설마사카, 당신의 정체가...멀린이었다니!?





네...당연히...알고있었습죠...처음부터;;





그리하여 멀린의 입으로 밝혀지는 라스베가스 사태의 자세한 내역은!





먼저 랜밥의 영기를 여름속성으로 바꾼뒤, 그녀를 부추겨서 그랜드 캐넌에 현란 라스베가스를 세웠습니다.

그리고 수영복 검호와 영령들을 모아서, 칠색승부 이벤트를 개최! 그 싸움은 꼭 이곳에서 해야만 했었으니.





바니랜밥도 라스베가스를 자신의 기프트로 만들었을 뿐, 성배는 사용하지 않았다고 합니다.

이 특이점을 만든 성배는 아직도 이 거리의 땅밑에 숨겨져 있다고 하는데!





그리고 바톤은 무사시에게로. 그녀에게 듣는 라스베가스 사태의 진짜 원흉이란?!



.
.
.






무사시 : 어쩌다, 였습니다. 정말로 어쩌다가 우연히도.





무사시 : 어쩌다가 땅바닥에 떨어진 성배를 주웠던 겁니다.





무사시 : 검사는, 성배를 바라보면서 이렇게 생각했습니다.





무사시 : "성배와 솥, 닮지 않았어?"

[설마...성배로 밥을 지었...!?]

[무사시밥이다, 이거!]




무사시 : ㅡ 정말로, 정말 엄청나게 맛있었습니다...!





그리고 그 천하일미의 쌀밥 맛에 리액션이 승화하여 천마가 분리되어 버렸다는 구다구다스러운 이야기.

무사시는 세이버에서 버서커가 되었구요.






하지만 천마를 그대로 두면 어떤 대재앙이 일어날 지 모르는 일. 무사시는 이것을 멀린에게 상담하고,





멀린 : 라스베가스를 본 딴 제 2의 라스베가스, 몽환의 라스베가스에 천마를 봉인하고ㅡ





무사시 : ...그리고, 천마를 쓰러뜨릴 가능성을 가진 수영복 검호를 뽑기 위한 시스템을 만들었다.





멀린 : 그 천마는 말이지, 자신과 같은 세이버 클래스에게 쓰러지지 않으면 패배를 인정하지 않는, 곤란한 영령이야.





그래서 무사시는 수영복 검호의 소질이 있는 세이버 클래스의 육성에 힘썼던 겁니다.

이전의 수멜트와의 싸움도 그랬었죠. 모든 것은 호쿠사이를 훌륭한 세이버로 성장시키기 위한 것이었습니다!





그리고 이때, 라스베가스가 사라지고 원래의 황폐한 황야로 되돌아갑니다.

이것은...흑막이 등장하는 조짐!





그리하여 천마 무사시, 등장!!

아군의 수사시와는 다른 별개의 무사시입니다.





격이 다른 검호를 보고 겁을 먹어버리는 호쿠사이.





이때, 무사시가 자신은 사실 이오리쨩이 아니라 무사시였습니다~ 하고 정체를 밝힙니다!

어머나 놀라워라!!





하지만 우리 중2병 호쿠사이쨩은 금시초문!! 자신과 함께 싸웠던 사람이 천하의 미야모토 무사시라는 사실에 당황하는데!

그리고 겁을 먹은 호쿠사이를 이끌어주는 선배검호 무사시!!





호쿠사이 : 나는 내가...한심하고 한심해서 어쩔 수가 없데이!





무사시 : 그렇지 않습니다. 당신이 있었기에, 저는 여기에 되돌아 올 수 있었던 겁니다.





무사시 : 당신의 말, 당신의 미소. 이기기 위해, 반짝반짝 빛나며, 그저 하늘을 올려다 보던 그 눈동자. 





무사시 : 그것이야말로, 언젠가 어린 시절의 제가 가지고 있었던,

분명 지금의 저는 잃어버리고만 것!




무사시 : 당신이야말로ㅡ 무한의 가능성을 지닌, 젊은 날에 꿈꾸던 뜨거운 열정, 그 자체입니다!





무사시 : 당신이 당신인 채로, 칠색승부에 도전하여 싸워왔었기에!





무사시 : 저는, 또다시! 자기자신과 마주할 수가 있었던 겁니다!!





무사시의 말에 호쿠사이 용기백배! 천하의 무사시가 같이 싸우자는데, 거절하면 여검호가 아니제!!

라면서 드디어 마지막 승부가 펼쳐집니다!










마지막 대결은 VS 천마 무사시! 파파팟, 하게 해치우고 나면~







드디어 마무리의 순간! 결정타를 무사시에게 맡기는 호쿠사이.





수멜트도 라스베가스를 물로 잠기게 만들려고 준비했던 보구 [리바이어썬 멜트퍼지]를 전개!

일대를 물바다로 만듭니다. 그리고~~





무사시 : 간다! 대검사, 대검호대결계! 이것이! 나의!!

 [간류지마]다~~!!!      





.
.
.






그리하여 나쁜 무사시를 해치우고 컴백홈!





저마다 성배로 밥을 지어먹은 무사시에 대해 데카르챠를 외치는 중입니다.





다음에 성배를 발견하면 밥 짓기 전에 자신에게 연락해달라는 아마쿠사도 있구요.





세이밥 : ...성배로, 쌀밥을?





세이밥 : 제정신으로 했던 짓이라 생각할 수는 없지만, 아마도 굉장한 극한상태였던 거겠죠.





세이밥 :  ...과연, 흠흠. 성배로 쌀밥이라...


이건...나중에 절대로 밥 지어 먹는다!!





이렇게 파란만장한 이벤트를 남기고 또다시 홀로 여행길에 떠나는 무사시.

언젠가 또다시, 같은 하늘 아래에서 만나자!






이제 수영복 호쿠사이의 처분이 남았습니다. 영기가 원래대로 돌아가면 지금의 호쿠사이도 사라지겠지요.

영기가 복원될 뿐, 딱히 자기가 죽는 건 아니니까 그렇게 슬픈 표정 짓지 말라는 호쿠사이쨩 ㅠㅠ





그리하여 호쿠사이는 본래의 포리너 클래스로 돌아왔습니다.

그래도 다행히(?) 여름의 기억은 그대로 가지고 있군요!





호쿠사이 : 여무사시와 함께 싸웠던 라스베가스...수영복...4검술...선녀님을 꿈꾸었던 검호화가...

.............................................




호쿠사이 : 제대로 검도 쥐지 못 하는 몸으로, 출처도 제대로 모르는 선조의 말만 그대로 믿고,




호쿠사이 : 뭐,뭐,뭐가 검호화가...뭐가 선녀냐....선녀 이야기, 너무 갑작스럽잖냐...





호쿠사이 : ...랄까, 뭘 하나로 연관시키고 앉잖었냐, 저 시절의 나;





호쿠사이 : 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

       어째서 그런 애같은 이것저것을, 내가 말이야!





호쿠사이 : 잊어라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



자신의 중2병 모습을 돌이켜 보며 이불킥을 시전하는 호쿠사이였습니닷...!!








호쿠사이 : 부끄러워서 어쩔 수가 없고, 지금도 얼굴이 화끈거려 죽겠지만, 그래도 말이야.




호쿠사이 : 나쁘지 않네, 라고 생각하지 않아?





호쿠사이 : 누구한테라도 부끄러운 과거가 있지. 그래도, 그걸 포함해서 추억인거다.





호쿠사이 : 좋은 일만 있는게 인생이 아니란 거지. 나쁜 일까지 모여서, 파란만장한 인생이라는 거다.





호쿠사이 : 그래서 이번에 만들어진 작품은...





호쿠사이 : 이렇게 손맛이 있는 그림을 남길 수 있어서 그렇게 나쁜 경험은 아니었다고 생각한다.






호쿠사이 : 저렇게나 강하고도, 이렇게나 기운이 없어서, 

      정말로 죄송합니다, 란 느낌으로 말이지. 






이렇게 올해 여름의 호쿠사이의 이야기는 끝이 났습니다.

뭔가 젊은 날의 꿈을 떠올리게 만드는 유쾌하고도 감동있는 스토리였네요~












다음은 이것저것 에필로그 에피소드 짤막한 것들 간단요약입니다.





그렇습니다. 아직 수호쿠사이가 정식 가입 안 했다구요? 이벤트 끝나면 사라져버린다구요?!

그때, 복도를 거니는 수영복 호쿠사이를 발견! 진짜 호쿠사이는 지금 식당에서 밥 먹고 있는데...?!

이유는, 호쿠사이의 영기가 분리되어 새로운 하나의 영령으로써 재소환 되었던 겁니다!

미소녀는 다다익선!!





호쿠사이 : 눈물의 이별 뒤에 이렇게 나타나서 미안하긴 하지만, 뭐 어쩔 수 없는 거제.

이후로도 잘 부탁한데이!!





호쿠사이쨩 정식가입! 그럼 이 다음은 뭐다? 보구 5렙작이 남았죠!!






프롤로그에서 야규가 수영복검호 칠색승부는 일년에 한번 있는 대행사라고 말했었죠.

이번 현란 라스베가스는 올해 처음 일어난 사건. 즉, 원래의 승부이벤트가 있었다는 것!

그 이름하여 우라(뒷) 수영복 검호 칠색승부!!





이벤트 맵도 잔뜩 열렸군요. 미션은 이미 94/100 클리어 상태.

호쿠사이 보구5 만들고, 새로 추가된 영의도 모아서 며칠 후에 이벤트 마무리 포스팅해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186275
1143
973560